검색
  • 이승한 목사

10월 28일 마음쓰기


주 안에서 문안드립니다.

지난 주일에 섬김이 세미나에 참석하신 모든 분들께 고마운 마음을 전합니다. 합신 신학교에서 강의한 것과 이웃 교회의 추천을 받아 초대한 강사였지만 내용물에 있어서 개인적으로는 저의 신학과 철학과 다른 분을 모시게 되어서 의도와 과정에 무색하게 아쉬움이 많은 모임이었습니다. 감사한 것은 약간의 불협화음은 생각하는 우리로 대화하게 하였습니다. 언제나 그렇지만 외부강사의 가르침은 담임 목회자인 제가 (필요에 따라서) 교정도 보고 수정도 합니다. 지난 주 같은 경우는 이미 제가 산울교회 새언약반에서 나눈 내용과 다른 견해가 소개 되었습니다. 더욱 우리 교회가 한국 교회에서 얼마나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는지 확인할 수 있는 시간이었습니다. 가능하면 저의 철학과 화음이 맞는 외부 강사를 주로 초대하도록 노력하지만 가끔 불협화음이 생기는 것에 대하여 미안한 마음을 전합니다. 11월 세미나는 합신 교수님을 모셨습니다. 좋은 화음을 기대합니다. 꼭 참석 해주세요.

이번 주말은 말씀 사경회가 있습니다. 저와 아주 화음이 맞는 분입니다. 성서유니온선교회에서 소개한 글을 잠깐 소개합니다.

박대영 목사 전남 함평에서 태어났다. 어릴 적부터 새벽 4시면 어김없이 시조와 판소리로 하루를 여셨던 조부 품에서 자라서인지 아침잠이 적다. 1984년에 「매일성경」을 소개받은 후 30년째 묵상을 해오고 있다. 연세대학교에서 신학을 전공했다. 도서관에서 김교신의 「성서조선」을 만난 후 성경교사로서의 삶을 꿈꾸기 시작하고 성경원문 연구에 매진했다. 한국성서유니온선교회 초대 총무인 윤종하 장로를 만난 후 묵상과 하나님 나라를 더 깊이 이해하게 되었고, 말씀 위에 조국교회를 세우는 일에 기여하고픈 간절하고 구체적인 바람이 생겼다. 너그러운 성도들의 도움으로 에스라성경연구원, 영국 Capernwray Bible School, London Bible College에서 학업을 이어갈 수 있었다.

말씀 사경회, 섬김이 세미나, 산울아카데미, 새언약반, 나무모임, 또래모임 등등 다양한 프로그램은 여러분들을 말씀으로 보살피고care 양육하기nurture 위한 것입니다. 버릴 것이 없는 귀중한 시간입니다. 일부러 시간 내셔서 참석하시면 좋습니다. 금요일은 저녁 8시 토요일은 저녁 7시에 시작합니다. 늘 그렇지만 시작하기전 20분 전에 도착하는 것은 교회 안팎에서 문화인이라면 지키는 중요한 습관입니다.

아. 그리고 11월 4일 주일 오후 3시에는 위임예식이 있습니다. 우리 교회로서는 오랜만에 있는 (그러나 자주 있어서는 안되는) 예식입니다. 여러분들이 관심 가지시면 좋은 중요한 예식입니다. 물론 주일 오후 3시는 애매한 시간입니다. 바쁜 현대인에게 일요일 오후는 타협이 불가한 귀중한 시간입니다. 불참하셔도 충분히 이해됩니다. 못 오시면 여러분의 마음이라도 우리 교회에 담아주시길 부탁드리며 이만 줄입니다.

주 안에서 사랑합니다.

이승한 목사 올림


조회 49회
산울교회
대한예수교장로회(합신)
경기중노회

031-398-8581

office@sanwool.org

ilovesanwool.com

경기도 군포시 산본로 329

경원빌딩 4층 (군포시청 맞은 편/ 원광대학교 옆 건물)

십일조 및 목적헌금: 국민은행 639001-01-445904(예금주: 산울교회)

주일 및 감사헌금: 국민은행 639001-01-445917(예금주: 산울교회)

  • Grey Facebook Icon

연락주세요

(c)1997-2020

 by 산울교회